일본코로나19뉴스 – IOC위원장 !!!

일본 코로나19뉴스 – 도쿄올림픽 내년중단 불가피

>

IOC=국제올림픽위원회 바흐 위원장은 영국 공영방송 BBC와의 인터뷰에서 신형 코로나 바이러스의 감염 확산이 진정되지 않아 내년 도쿄올림픽을 개최하지 못할 경우 대회 중지도 불가피하다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신형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확산의 영향으로 도쿄 올림픽은 1년 연기돼 내년 7월 23일 개막할 예정이라고 한다.영국의 공영방송 BBC는 20일 바흐 IOC 위원장과의 단독 인터뷰를 홈페이지에 게재하고 이 중 바흐 회장은 아베 총리와의 회담에서 도쿄 올림픽을 내년으로 연기하는 것이 마지막 선택이라고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이에 대해 바흐 회장은 솔직히 그 의견을 이해할 수 있다고 한다.30005000명이나 되는 대회조직위원회 직원을 계속 고용하는 것은 불가능하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그는 또 매년 국제 스포츠대회 일정을 변경할 수 없어 선수들이 앞이 보이지 않는 상황이라며 확산이 진정되지 않아 내년 도쿄 올림픽이 열리지 않을 경우 중단할 수밖에 없다는 인식을 표명했다고 말했다.그 위에, 내년의 개최를 향해서 준비를 진행시켜 나갈 생각을 강조해 “우리는 대회에서의 감염 방지 대책 등 다양한 시나리오에 대비할 필요가 있어, 그 모든 것을 검토하고 있다고 한다.내년 7월 23일 세계가 어떻게 돌아가는지 명확한 견해를 얻으면 적절한 결정을 내릴 것이라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대회 조직위의 무토 사무총장 “코멘트 자제”IOC 바흐 회장의 발언에 대해 대회 조직위원회의 무토 사무총장은 온라인에서 보도진의 취재에 응해 “직접 발언을 들은 것은 아니기 때문에 코멘트는 삼가고 싶다”라고 말했다고 한다.그는 조직위와 IOC 사이에 내년 여름에 열리지 못할 경우 중단이라는 공감대가 있느냐는 질문에 나는 그런 공감대가 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을 막기 위한 대책으로 관중석에서 치를 가능성에 대해 대회가 아직 1년 이상 남은 시점에서 그런 논의를 하기에는 시기상조라고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한편 바흐 회장이 BBC와의 인터뷰에서 아베 총리로부터 도쿄 올림픽을 내년으로 연기하는 것이 마지막 선택이라고 제공받았다고 밝힌 것에 대해서는 3월 전화통화에서 마지막 선택이라는 단어를 사용한 것은 기억에 있을 수 없다며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코이케 도지사 “대회를 목표로 해 최대한의 일을”도쿄도의 코이케 지사는 21일 오전, 기자단에게 “2020년 대회를 2021년에 실시한다고 하는 1년의 연기만으로도 IOC에 협력해 주시고 있다고 한다.아무튼 코로나와의 싸움을 이겨낸다는 점에서, 이번 국내에서 싸움이 있어, 백신의 개발등을 세계 각국이 경쟁하도록 하고 있다”라고 말했습니다.이어 그는 내년에 열리는 대회를 목표로 아베 총리도 신형 코로나 바이러스를 이겨낸 증거물로서의 대회라고 하니 최대한 노력하겠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https://www3.nhk.or.jp/news/html/20200521/k10012439051000.html

중요한 곳은 여기라고 생각했어요.대회 조직위의 무토 사무총장 “코멘트 자제”IOC 바흐 회장의 발언에 대해 대회 조직위원회의 무토 사무총장은, 안내로 보도진의 취재에 응해 직접 발언을 들은 것은 아니기 때문에 코멘트는 삼가고 싶다고 말했습니다.그는 조직위와 IOC 사이에 내년 여름에 열리지 못할 경우 취소라는 공감대가 있느냐는 질문에 저는 그런 공감대가 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말했습니다.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을 막기 위한 대책으로 관중석에서 할 가능성에 대해 대회가 아직 1년 이상 남은 시점에서 그런 논의를 하기에는 시기상조라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한편 바흐 회장이 BBC와의 인터뷰에서 아베 총리로부터 도쿄 올림픽을 내년으로 연기하는 것이 마지막 선택지라고 전달받았다고 밝힌 것에 대해서는 3월 카카오톡 통화에서 마지막 선택지라는 말을 쓴 것은 기억에 있을 수 없다고 부인했습니다.국가 간 외교전에서 이용되는 방식이 올림픽에서도 쓰일 줄이야.같은 사건과 같은 일을 언제나 K와 J의 주장이 다릅니다. 누가 맞아? 이번에는 I와 J가 맞아요코로나 대유행으로 펜데믹에 가까웠을 때도 올림픽 개최에 열을 올리던 두 사람이 이젠 적에게 돌아갈 처지가 됐다. 2020년 도쿄올림픽 기대감으로 달아오른 일본의 일부 부동산이 이번 코로나로 인해 회복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지만 올림픽이 중단되면 정말 이때 수익을 얻으려던 사람들은 상상만 해도 끔찍합니다.쓰루하시 한인타운 인근에 즐비하게 늘어선 크고 작은 호텔들도 눈앞이 캄캄한 것은 물론이다. 한국과 일본의 양국 투자전문가를 보면서 느낀 점, ‘노력’만을 강조하고 ‘종목’ 및 ‘장소’를 특정하여 ‘100% 상승’한다고 언급하는 사람들은 장사를 하며 ‘언제’가 중요하고 ‘현황’과 ‘견해’를 소신있게 주장하는 사람들이야말로 진짜라고 생각하며 오히려 신빙성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본래 내 선택으로 들어가는 곳인데, 남의 말을 듣고 들어가면 바로 ‘언제’ 나와? 적어도 후자의 사람들은 탤런트는 사람들에게 생각하게 해주기 때문에 정말 좋은 공부를 시켜주는 것 같습니다.올림픽 중지 이야기에서 엉뚱한 이야기로 탈출하는 그런 뉴스.